성장기 소년의 가치관 변화 : 쌍용의 몰락에 교차하는 만감을 담아. 재탕뭉치



(사진은 터보가 장착된 OM602의 개량형 OM662)

1. OM 602. 벤츠에서 개발한 2700cc급 직렬 5기통 엔진으로 한국에서는 쌍용의 SUV 무쏘와 코란도, 이스타나등에 사용되었습니다. 최고출력은 95마력. 국내에서는 일명 '벤츠엔진'으로 통했습니다.

2. 때는 AD 1993년. 21세기도 2002년 월드컵도 멀고 먼 이야기였던 시절.
아버님께서 차를 좋아하는 소년에게 신문에 끼인 팜플렛을 하나 주셨습니다.
팜플렛의 주인공은 쌍용자동차의 신차, 무쏘. 검은색의 육중하지만 날렵한 무쏘의 차체를 배경으로 이런 문구가 적혀 있었지요.

"세계최강 95마력 벤츠엔진!"

소년은 감동했습니다. 세계 최강이랩니다.
게다가 얼마 지나지 않아 무쏘가 세계 최고의 난코스인 파리 다카르 렐리에서 선전했다는 소문이 들려왔습니다.
(사실 이때 출전한 차량은 3200cc 가솔린...)
결국 소년의 가치관은 '95마력' 을 중심으로 정립되었습니다.
95마력은 세계 최강이었고 물리적인 한계였으며 넘을수 없는 선이 되었고, 소년의 설계낙서한 각종 차량, 선박, 비행기, 우주선, 로보트, 기타 결전병기나 잡동사니에서는 언제나 '95마력 벤츠엔진' 이 동력원으로 사용되었습니다.

3. 하지만 벤츠엔진의 환상은 또다른 팜플렛 한장에 깨지고 맙니다.
현대자동차 대리점 개설행사에서 엘란트라 팜플렛을 한장 얻어온 소년은 말도 안되는 문구를 발견하고야 말았습니다.

"1600cc DOHC 126마력."

126? 26을 잘못쓰거나 한것 아닐까?
하지만 인쇄상태는 훌륭했습니다.(...)

126-95=31, 그러니까...벤츠엔진보다 31마력이나 센 엔진이 존재했던 겁니다.
그것도 1600cc, 2900cc인 벤츠엔진보다 1300cc나 작은 엔진이 말입니다.

4. 소년은 곧 현실부정에 착수했습니다.
당장 팜플렛에 불을 붙여 증거를 인멸하고 (불장난 했다고 혼났습니다)  현대라는 회사는 거짓말을 한다는 소문을 친구들에게 퍼트렸습니다. 그 이후로 저는 현까
...하지만 그런다고 바뀌는 건 아무것도 없더군요.

결국 그렌저의 팜플렛과 아카디아의 신문광고를 접하며 200마력의 신세기도 있다는 것을 깨닫기 전까지, 소년의 설계에는 한동안 '엘란트라 DOHC엔진' 이 동력원으로 사용되었다 전해집니다. (먼산)



덧글

  • 아방가르드 2009/02/05 10:16 #

    저도 소년 시절에는 세상에서 제일 비싼차가 2천만원인줄 알았어요 -_-ㅋㅋ
  • Luthien 2009/02/06 09:50 #

    유아원 가기 전엔 100만원이면 전투기도 살수 있을줄...
  • 凡人Suu 2009/02/05 10:17 #

    이렇게 소년은 어른이 되었습니다.(......)
  • Luthien 2009/02/06 09:50 #

    여전히 어른은...
  • 로리 2009/02/05 10:18 #

    저도 소년 시절에는 최강 바이크는 DOHC 125cc의 엑시브가 다 인줄..... T_T
  • Luthien 2009/02/06 09:50 #

    오오 최강 엑시브
  • 네비아찌 2009/02/05 10:55 #

    그러면 그 소년께서 1500마력짜리 전차엔진에 대해 접하셨을때의 문화충격은 어느정도이셨을까요? ^^;
  • Luthien 2009/02/06 09:50 #

    이미 더렵혀질대로 더럽혀진 뒤에 봐서 그다지...
  • 별빛수정 2009/02/05 11:34 #

    쌍용이 랠리 완전개조 부문에서 선전할 때 씨에로가 사파리랠리 비개조부문에서 무려 우승을 해버렸었죠(...) 그거 보고 한때 씨에로가 최고인 줄...(...)
  • Luthien 2009/02/06 09:51 #

    세피아도 박정룡씨가 몰고 오스트레일리아에서 종합 8위던가...
  • organizer 2009/02/05 12:48 #

    세계 최강 95 마력 엔진..!!!

    ㅎㅎ <--- 여러분은 지금 광고 찌라시 예술의 한 전형을 보시고 계십니다.
  • Luthien 2009/02/06 09:51 #

    진짜 최강인줄 알았다구요...;
  • Spearhead 2009/02/05 13:03 #

    ...그렇게 현까가 되셨던 거군요(어이)
  • Luthien 2009/02/06 09:51 #

    그런거지요
  • 손님 2009/02/05 13:08 # 삭제

    갤로퍼 논 터보 버전이 70 마력 대 인걸 안 상태에선 "훌륭하다, 쌍용" 그랬던 1인..
  • Luthien 2009/02/06 09:51 #

    스포티지에 들어간 마그마 2.2 도 출력이 70 대였지요...
  • 세실 2009/02/05 13:28 #

    아....어른이 된 것이군요...;;;
  • Luthien 2009/02/06 09:51 #

    여전히 어른은...
  • 단순한생각 2009/02/05 13:36 # 삭제

    뭔가 잘못쓴 부분이 있는거 같은데... -ㅅ-
  • Luthien 2009/02/06 09:51 #

    옻타?
  • 계원필경&Zalmi 2009/02/05 14:35 #

    저희집 차량은 1994년식 무소라서 쌍용의 소식은 더욱더 가슴이 아프죠(...)
  • Luthien 2009/02/06 09:52 #

    아, 그릴이 아직은 멋있던 시절이군요
  • 여행자 2009/02/05 14:39 # 삭제

    95마력이라는거 디젤엔진이죠?? 근데 디젤논터보의 성능은 어느정도되나여??
  • Luthien 2009/02/06 09:53 #

    옛날 기준으론 디젤에 터보, 인터쿨러, 직분사, 어느것도 없이 2900cc 에 95 마력이면 나름대로 준수한 힘이었습니다. (...)
  • 지나가던 이 2009/02/05 15:37 # 삭제

    근데, 저기....루뎅님. 이글 혹시 재탕 아닌가효? 어디선가 본 듯한 기억이 날듯말듯....
  • Luthien 2009/02/06 09:53 #

    카테고리를 참조하세요.
  • 지나가던 이 2009/02/05 15:40 # 삭제

    루뎅님, 여기저기 F-4,F-5의 도태로 인한 F/A-50(이라고 쓰고 T-50이라 읽는다)의 대량획득에 대한 글을 써보시지 않겠습니까? 온라인이 아니라 잡지 기고글로요. 그러면 뮈슨 수가 있더라도 잡지를 구해 읽도록 하겠습니다.
  • Luthien 2009/02/06 09:53 #

    쓸 능력도 없고, 안쓸 겁니다.
  • ydhoney 2009/02/05 16:12 #

    근데;; OM602는 2874cc죠. -ㅅ-
  • ydhoney 2009/02/05 16:13 #

    이 댓글은 아래쪽 말고 상단의 "OM 602. 벤츠에서 개발한 2700cc급" 에 적용됩니다. =3=33
  • Luthien 2009/02/06 09:53 #

    아, 옻타네요. (...)
  • 우꼬 2009/02/05 17:39 # 삭제

    95마력 결전병기!

    여러의미로 대단합니다;;
  • Luthien 2009/02/06 09:54 #

    전 마징가도 95마력이 안되는줄 알았다구요
  • Eraser 2009/02/05 21:34 #

    (소년에게 95마력은 더 이상 아무런 의미가 없었다. 심지어 소년은 2000마력대의 전기차를 봐도 희열을 느낄수가 없었다)
  • Luthien 2009/02/06 09:54 #

    1000마력 슈퍼카는 나왔던데 말입니다
  • paro1923 2009/02/05 21:54 # 삭제

    저는 어렸을 때는 기아빠였... (...)
  • Luthien 2009/02/06 09:54 #

    전 벤츠빠...
  • pengo 2009/02/06 10:11 #

    대우 르망이 '컴퓨터엔진을 장착한 자동차'라고 광고를 해서 저는 르망이 키트처럼 말을 하는 줄 알았습니다.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


트위터+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