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능 지워!" 탄약뭉치




트리지콘 (Trijicon) 이라는 조준기 전문 회사가 있습니다.
조준기 회사 하면 그리 커 보이진 않지만, 사실 납품 계약이 채결된 조준기만 80만개 이상. 수억 달러의 매출을 기록중인 건실한 (?) 중견 기업입니다.
그런데 이 트리지콘의 주력 상품 7종에 정말 심각한 문제가 터졌습니다.
품질이나 성능 상의 하자, 납품 단가 비리 같은 게 아니라, 조준경 안에 새겨진 라는 글귀가 원인입니다.
일례로 소총용 조준경인 ACOG(Advanced Combat Optical Gunsight) 에는 ACOG4X32JN8:12 라는 문구가 새겨져 있습니다.
ACOG 는 제품명. 4x32는 사이즈. JN 8:12는?

넵. 요한복음 8장 12절.

가장 큰 문제는 이 제품이 지금 중동 지역에서 절찬리에 사용 중이란 겁니다.
아무 생각 없이 구입했던 미국군은 화들짝 놀랐습니다. 어떻게든 군사작전중 종교적인 자극만은 피하려고 크리스마스 트리까지 숨겼는데, 이제 저 망할 조준경 때문에 그 노력이 죄다 물거품이 될 위기에 놓였으니까요.
소문을 들은 일선 병사들이 두려움에 떨거나 아예 사제 조준기로 교체하는 경우가 급증했고 (...) 펜타건에서는 "저 애국자를 가장한 머저리들이 조준경에 새겨둔 부비트랩을 당장 발본색원하라" 는 지시가 떨어졌습니다.

결국 검사결과 ACOG 외에도 트리지콘이 납입한 모든 조준경에서 부비트랩 (...)이 발견되었습니다.
리플렉스 2에는 REFLEX1X242COR4:6, RMR 에는 RM01 2PE1:19, TA11F 에는 ACOG3.5X35MT5:16, Accu point 에는 Xnn REV21:23, MCOG에는 MS07 1Th5:5, RX-30 에는 TX42 IS60:1 이라는 문구가 새겨졌는데, 당연히 후반 알파벳 + 넘버링은 죄다 성경 구절.
현재 미국 Landdog 들은 부랴부랴 조준기에 양각된 문구를 현지에서 그라인더로 갈아내거나 (-_-) 문구가 새겨지지 않은 새 부품으로 교체하고 있으며, 앞으로 납품받게 될 트리지콘의 조준경은 전부 이상한데 뭐 새겨두지 않았는지 (...) 철저히 검사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그리고 (당연한 결과지만) 원인을 제공한 트리지콘 쪽에선 관련 비용 전액을 부담하게 됩니다.

오늘의 교훈 : 포교는 때와 장소를 가려서.




덧글

  • 계란소년 2010/01/27 00:17 #

    자기들은 이스터 에그라고 넣은 모양인데...
  • Luthien 2010/01/27 20:07 #

    설마 죽으라고 넣었겠습니까마는.
  • 제노테시어 2010/01/27 00:22 #

    심각하군요 진짜;;
  • Luthien 2010/01/27 20:07 #

    (먼산)
  • Threshold 2010/01/27 00:28 #

    성전이네요 성전.
    그럼 십자군이 좆망했던것처럼 미군도 좆망하는건가요;;
  • Luthien 2010/01/27 20:07 #

    그렇진 않을겁니다. (덧: 이오 갈 글은 아닌 것 같아서 뺐습니다)
  • 로리 2010/01/27 00:29 #

    후.....(먼산)

    까딱 잘 못했으면... 농담이 아니라 우리를 침략하러온 이교도놈들이.. 왜 저런다죠 -_-;
  • Luthien 2010/01/27 20:08 #

    사실 냉전이 계속되고 라인 주둔군에 지급될 물건이 저랬다면 문제될 일이 아니죠
  • 미친과학자 2010/01/27 00:36 #

    트리지콘 사장이 알카에다의 이중첩자라는데 한표.
  • Luthien 2010/01/27 20:08 #

    설마요 (...)
  • 오토군 2010/01/27 00:43 #

    이건 "사람을 쏘는 어부"입니까.(...)
  • Luthien 2010/01/27 20:08 #

    이미 어부가 아니잖습니까
  • JOSH 2010/01/27 00:48 #

    역시 '...들은 답이 없다'
  • Luthien 2010/01/27 20:08 #

    그럴지 어떨지 (...)
  • 강우 2010/01/27 00:49 #

    구절도 참........ACOG에 어울린다 해야하나(..)
  • Luthien 2010/01/27 20:09 #

    어울리나요?
  • 계원필경 2010/01/27 00:54 #

    긁어서 철가루가 나오게 만들었군요(...이슬람 국가 수출용으로 쿠란의 구절을 넣었어야...)
  • Luthien 2010/01/27 20:09 #

    뭐 무슬림이 아니라 USLD(...) 가 고객인고로
  • OOOO 2010/01/27 01:16 #

    일단 포교 방법이 그른것 같네요.
  • Luthien 2010/01/27 20:09 #

    사실 포교라고 보긴 어려울 겁니다만
  • vermin 2010/01/27 01:30 #

    해당 성경 구절들을 보셨는지 모르겠는데, 뭐 당연하겠지만 특별한 포교나 성전 운운하는 의도가 있어서 넣은 문구는 아닙니다. 폴킴 사장도 이전에 장난삼아 말한 바 있지만 'light work'에 어울리는 문구들입니다.

    물론 해석하자면야 기독교적이니까->offensive하다 고 할수야 있겠지요. 다만 문구 자체가 끗내주게 문제가 될만한 내용들은 아님. 이외에 고린도 후서 등등의 구절들도 다 매한가집니다.
  • 로리 2010/01/27 11:12 #

    문제는 그게 마치 성전이나 종교전쟁적인 뉘앙스를 가지게 얼마든지 선동할 수 있다는 점이고 그렇게 받아들여질 수 있다는 점이죠.
  • vermin 2010/01/27 11:16 #

    입장에 따라서는(테러리스트가 무슨 수단을 못쓰겠냐 싶습니다만) 그런 식으로 갖다붙이는 것도 뭐 가능은 하겠습니다만 문구의 성격만 놓고 보면 그것이야말로 '부회논리'인 거라는 점은 인정할 필요가 있다는 겁니다. 트리지콘측도 깊은 '성전'적 의도를 갖고 한 것도 아니고 말이죠.

    미국은 교국이 아닙니다. 뭐 그렇겠죠. 그러나 새뮤얼 헌팅턴이 지적했듯 그게 '기독교적 사회'가 아닌 것은 아닙니다. 군차원에서의 교육으로 인해 병원 개인이 문제를 제기할 가능성은 희박하다고 보지만, 저는 역으로 저 문구를 트리지콘측에서의 빠른 조처로 '지우겠다'고 하고 나서 '나는 독실한 크리스쳔이므로 지우지 않겠다'고 우기는 사람이 나올까봐 더 걱정스럽네요.
  • Linesys 2010/01/27 13:14 #

    글쎄요...개인적으로 종교가 들어가면 무슨 일이 벌어질지도 모르는 만큼, 거기에 전장이라는 가혹한 환경 하에서라면 로리님의 의견이 더 타당해 보입니다. 우리야 오버한다고 평할수야 있겠지만 실제 저 부품이 교전 상대 측 손에 들어가면 어떤 생각을 하게될까요.
  • 로리 2010/01/27 14:05 #

    문구의 문제 같은 것이 아니라, 최대한 잡음이 없도록 접근할 필요가 있다는 것이죠.사소한 문제들이 언제든 아주 커다란 파급효과를 벌일 가능성이 높은 것이 아프칸이나 이라크의 문제입니다.

    종교는 이성과는 관계가 없으니까요.

  • 라피에사쥬 2010/01/27 19:43 #

    코란에 총질 좀 한거 가지고 동네 사람들에게 기지 전체가 둘러 싸여 하루종일 돌맹이를 쳐맞다가 못해서 장성이 나와서 문제 병사 대신 사과문을 읽어주고도 진정되질 않아서 동네에 돈 풀고 주둔지를 옮기겠느니, 부대내 무슬림을 모아서 사과의 기도를 올리겠느니 등등;;

    사실 미국과 중동의 입장이 아니라 점령군과 피점령민의 입장만 되어도 충분히 평시와는 비교도 안될만큼 극렬한 반응이 나올 수 있는 것이고, 그게 또 하필 중동이라면 이는 말 할 필요도 없습니다.

    어차피 미군은 전쟁 아니었어도 뭔가 차별적인 것과 관련이 있는 이슈를 모조리 회피하는데 전문적인 집단입니다. 전쟁 없었어도 저건 갈아엎었을 겁니다.
  • Luthien 2010/01/27 20:17 #

    내용만 보면 사실 별 문제 없죠. (문제가 된 내용 중 몇몇은 저도 외우고 있는데 그걸 착각할 리가)
    문제는 저항단체를 상대로 한 치안유지에서 "이쪽의 의도" 는 별로 의미가 없다는 점입니다. 선의로 휘두른 낫이라고 잡초만 배는 건 아니니까요.
    펜타건이 트리지콘의 행동을 2001년 개종명령 (군내관련사안) 에 정면으로 위배된다고 본 것도 그 때문입니다. MRFF 쪽에서도 "실질적 위협" 으로 해석했고요.
    개념없는 병사들이 정신나간 짓 하는 것도 전쟁이 장기화 되다 보니 많이 자제하는 분위기입니다. (ex:전차에 해골 무늬를 단다던지) 자기 취향이나 자유 어쩌고 하는 게 그룹 전체의 생존에 직결되는 상황이다 보니.
  • Ha-1 2010/01/27 07:59 #

    그나마 양각이라는 게 다행
  • 로리 2010/01/27 11:09 #

    음악이라면 차라리 실리콘 같은 것으로 채워 넣고 색 칠하면 되지 않나요?
  • Ha-1 2010/01/27 14:28 #

    로리// 그러나 세척을 하거나 모래밭 등에서 구르면서 갈려져나가면... ;
  • Luthien 2010/01/27 20:17 #

    승리의 빠대 + 스프레이질 (어?)
  • 하늘이 2010/01/27 11:07 #

    내막이 어찌 됐든 돌대가리 같은 행동. 그런데 제보자가 충격과 공포로군요. -ㅅ-;
  • Luthien 2010/01/27 20:17 #

    사실 저 제보자가 사실이라면 그게 더 큰 문제일지도 모릅니다.
  • 도시조 2010/01/27 11:47 #

    트리지콘사에 개독이 있었다면 다분 의도적일거 같네요.
  • Luthien 2010/01/27 20:18 #

    자폭의 의도가 아니라면 단순 장난일 겁니다. 트리지콘에 패널티를 주자는 의견도 있으니.
  • 씽고님 2010/01/27 12:08 #

    1차 걸프전때도 사우디가 성경책 반입을 금지시켜서 군용기로 몰래 들여왔을정도인데...
    괜히 꼬투리라도 잡히면 우호적인 사람들이나 반반인 사람들까지도 죄다 적으로 몰릴 위험성이 크지요
    한국 사람이 사우디 한가운데에서 십자가 들고 회계하라 하고 돌아댕기면 한국 전체가 욕 먹을 가능성이 있는 것처럼요
  • Luthien 2010/01/27 20:18 #

    사실 저것 자체가 문제가 되기 보다는 감성적인 반발을 자극하는 트리거가 될 수 있다는 게 훨씬 큰 문제죠.
  • Empiric 2010/01/27 12:46 # 삭제

    구절들을 검색해보니 독실한 신심보단 양키센스 유머 같긴한데 전장이 안 좋았군요..(..)
  • Luthien 2010/01/27 20:18 #

    영 좋지 않은 곳에 투입되었습니다.
  • Linesys 2010/01/27 13:11 #

    요한 복음도, 고린도후서도 모두 "빛을 비춘다"는 의미의 구절이군요.
    저도 양키센스같아 보이긴 합니다만 십자군 같은 이미지로 보일수도 있는 만큼 미군이 혼비백산 하는건 당연한 듯 합니다.
  • Luthien 2010/01/27 20:19 #

    사실 문제가 된 게 죄다 도트사이트라, 나름 양키센스 개그로 봐줄 수도 있습니다만.
    당장 그거에 목숨이 오락가락하게 된 아저씨들은 좋게 봐줄 수가 없었겠지요.
  • blesshy 2010/01/27 15:27 #

    구절들을 보니 우리나라 식당등에 '네 시작은 미약하였으나(이하생략)' 같은거 걸어놓듯이 별 생각없이 써놓은것 같네요
    근데 상황이 상황이라;;;;
  • Luthien 2010/01/27 20:19 #

    그러게 말입니다. (...)
  • Muphy 2010/01/27 17:22 #

    음각보다야 양각으로 된게 증거인멸(?)이 좀 더 쉽긴 하죠. 흘흘...
    그나저나 정말 초난감한 업체로군요. 와하하...
  • Luthien 2010/01/27 20:19 #

    하하하 (먼산)
  • 미스트 2010/01/27 17:52 #

    저 문구들 자체는 뭐 전쟁터 나가는 병사들에게 축복의 말이라고 볼 수도 있을텐데
    상황이 상황이고 지역이 지역인지라 그렇겠죠.
  • 라피에사쥬 2010/01/27 19:33 #

    현지 정서를 감안하면 '너 가서 죽어버려' 수준의 말입니다.
  • Luthien 2010/01/27 20:20 #

    사실 저게 주한미군에 들어왔으면 전혀 문제될 게 없을텐데 말입니다.
  • 히무라 2010/01/27 18:35 #

    좋은문구도 지역적인 상황을 고려해야한다는 교훈이군요.
  • Luthien 2010/01/27 20:20 #

    예압.
  • 유진 로 2010/01/27 19:04 #

    역시 이쪽 이야기는 시리어스는 10%. 넌센스가 90%.(...)
  • Luthien 2010/01/27 20:20 #

    어차피 전장은 누가 더 실수를 적게 하는가를 겨루는 곳.
  • 라피에사쥬 2010/01/27 19:41 #

    사실 전부터 종종 파키스탄 인들이 찾아오는 영문포럼에서 '미군 무기와 군복에 성경구절이 적혀 있다' '역시 나쁜 놈들, 십자군 전쟁의 재판이다.' 같은 이야기가 나돌기에 그저 총한번 쥐어본적 없는 유복한 극단주의자 젊은이들의 헛소리라고 생각했는데(아니면 기껏해야 개인적으로 새긴 것 정도. 지휘관 몰래 현지인들을 모독하는 내용이나 무슬림을 모독하는 스타일의 '멋'을 부린 놈들은 분명히 꽤 있으니까요.) 이렇게 되니 참 난감합니다.
  • Luthien 2010/01/27 20:20 #

    뭐, 그래도 큰 일 터지기 전에 수습 들어갔으니 문제가 확산되진 않겠죠.
  • 눈여우 2010/01/28 00:06 #

    옛날 세계사 쪽에서 이런 비슷므리한 걸 본 적이 있는데... 뭘 입으로 뜯어야 하는데(화약?) 거기에 돼지기름이 묻어있었다고 쿠쾅! 하고 폭동이 일어났다고 했나. 이슬람쪽에서 돼지는 더러운 동물 같은 거니까. 중딩때 교과서에서 본 것 같기도 하고 이제는 기억도 가물가물하네요.
  • 인생환장 2010/01/28 00:44 #

    세포이의 항쟁... 하지만 그건 어디까지나 트리거일 뿐 본질적인 이유인 건 아니죠.
  • ssn688 2010/01/28 01:09 # 삭제

    트리지콘사 공식 입장은 고인이 된 창업주(...독실한 교인)의 뜻에 따라 옛날부터 해온 것이랍니다. 딱히 이번 전쟁이나 미군 납품용을 겨냥한 것은 아니고 원래부터 모든 자사 제품에 그래왔다는 거죠. 딱히 불법적인 짓도 아니라고 당당하게 입장 표명했습니다만, 최대 고객인 미군 입장에선 복창 터지는 일이 아닐 수 없죠.
    메이저 언론으로는 ABC뉴스가 첫 보도인 것 같은데, 거기 기사를 보면 진보성향의 예비역 단체에서 문제를 삼았던 모양이더군요. 그나저나 저거 미군만 쓰는 게 아니라 미군의 지원을 받는 이라크 군과 경찰에도 들어가는데... (먼 산)
  • 만슈타인 2010/01/28 08:21 #

    역시 미국은 종교국가군요 (...) 돈에도 조준경에도 구절이 있으니 (...)
  • sharkman 2010/02/01 08:00 #

    제보자가 겁내 후덜덜. 제보만 하고 그쳤다는 것이 초큼 대인배?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


트위터+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