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의 2012년 판매량은 900만대 이상. 탈것뭉치



디트로이트에서 공식 발표가 나왔습니다.
폭스바겐, 아우디, 스코다, 세아트. 그리고 2012년 8월 이후 포르쉐를 합친 폭스바겐 그룹 전체는 2012년 총 907만대의 차를 판매했습니다.
이는 2011년 816만대에서 11.2% 늘어난 규모로 폭스바겐 그룹 기준으로는 역대 최대 판매량입니다.
특히 북미에서는 2011년 666800대에서 26.2% 가 늘어난 841500대로 중국을 제치고 최대 판매신장률을 기록했습니다.
폭스바겐 최대 시장 중 하나인 중국의 판매량은 24.5% 가 늘어난 281만대로 판매량 기준으로는 여전히 최대입니다.
국제 경쟁업체인 도요타는 2012년 1000만대 초과 판매를 목표로 했지만 목표 달성에 실패했습니다. 대당수익률 분야에서도 고가차 라인업에 강세를 보이는 폭스바겐이 좀 더 앞서고 있는 상태입니다.



덧글

  • 어른이 2013/01/20 17:09 #

    여러모로 VW가 세계최고의 자동차기업같네요. 디자인은 취향은 아니지만... 여러모로 볼때 자동차업계의 빅브라더일듯 보쉬고 콘티넨탈이고 뭐고 얘네가 甲중甲일듯..
  • 위장효과 2013/01/21 12:04 #

    진정한 구로발 국민차...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


트위터+배너